행복한 대부업 Kiva!

행복한 대부업 Kiva
대부업이라고 사실 쓰긴 했지만, 뭐 이익을 내는 것도 아니고 “업” 이라고 말하기도 그렇고.. 그냥 문득 생각난 단어를 쓴것일 뿐이다.
무담보 소액대출
지식e채널에도 소개된적 있었던 무담보 소액대출은 노벨평화상을 수상한 가난한자의 대부 무하마드 유누스 박사가 창안한 개념이다. 생업의 굴레에서 고리대금업의 늪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극빈층에게 무담보로 해당 고리대금을 갚을 금액을 대출해주고, 그 뒤로 버는 돈을 모아서 능력이 될때 갚으라 라고 빌려주는 것이다.

가난이 게으름이나 지적 결함 같은 개인적인 문제에서 연유되는 경우는 극히드물다 그들이 가난한 것은 제도적으로 아주 적은 금액의 자본금도 손에 넣는 것이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그들에게 약간의 자본금만 있다면 그들도 경제활동의 고리 속으로 들어가 자신의 수익을 창출할 수 있게 될 것이다.

– 2006년 노벨평화상 수상자, 무하마드 유누스.


Kiva.org

위와 같은 아이디어와 젊은 의지로 만들어진 세계적인 Microcredit 사이트이다.
홈페이지에 나온 간단한 역사를 소개해보자면 2004년 Matt Flannery 와 Jessica Jackley 가 동아프리카를 여행하면서 느낀 바를 토대로 시작된 단체이다.
– 우리는 우리가 인식하는 것보다 더 연결되어 있다. 
   동아프리카의 시골지역이라 하더라도 미국의 친구나 가족들과 연결될 수 있다. 오늘날의 거리는 아무것도 아니다.
– 가난은 기업적인 것이다.   
– 이야기는 사람들을 더 강력하게 연결해준다.

2005년 10월, Kiva는 세계 첫 Peer-to-peer 소액대출 웹사이트를 오픈했다. Kiva가 오픈한 후로 세계에서 가장 무담보 소액대출 기관이 되었다.


어떻게 운영되는가?

  1. 전세계에서 소액대출을 운영하는 기관이 Field Partner가 된다.
  2. Field Partner 는 저소득 기업가들에게 loan 대상 여부를 판단
  3. Lender는 요청된 금액을 대출해준다.
  4. Kiva 가 Field Partner에게 금액 전달
  5. 저소득 기업가가 금액 상환
  6. Field Partner가 Kiva에 금액 상환
  7. 개인에게 상환

위와 같이 이루어진다. 돈을 빌려줘도 받지 못하면 그만인 것일 수도 있지만, 제3세계의 가난한 농부나 수공업자들이 요청하는 돈을 빌려주고 그사람들은 그돈을 이용해서 수익을 내서 상환을 하는 방식이다.

대출 금액은 $25 ~ $850 까지 입력할 수 있다. 보통 $25를 대출하는듯..

이런 식으로 제3세계에 지원을 해주는 것이다.


나의 소중한 돈을 안돌려주면 어떻게 하나?
물론 크던 작던 소중한 돈이고 당연히 돌려받기 위해서 빌려주는 것이다. 이 프로그램은 수익을 내기위한 것은 아니지만 무상지원을 하는 프로그램 역시 아니기 때문이다.
위에서 말한 무하마드 유누스의 은행은 믿기 어렵겠지만, 상환률이 무려 98%였다.


자 이제 사랑의 대부업을 시작해보자,

www.kiva.org 로 들어가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타난다.
대출을 원하는 사람들 또는 사람의 사진과 간단한 설명, 그리고 필요한 금액이 나오고 “빌려주기” 라는 버튼이 있고, 그 외 이런 저런 정보가 제공된다.


간단하게 회원가입을 할 수 있다.


회원가입을 하고 My Portfolio에 들어가면 아래같은 자신의 현황이 뜬다. 🙂



대출을 해보자
위의 메뉴중에 LEND를 꾸욱 눌러보자
현재 대출을 기다리는 사람들과 돈이 얼마나 모였는지, 어떤 단체인지 등을 찾아보고,
자신이 대출을 해주고 싶은 단체나 개인을 선택한다.
LEND 버튼을 꾸욱 누르면 checkout 링크가 나타나고, checkout 을 클릭하면
아래와 같은 결제창이 나타난다.
위의 중간에 보면 Count Toward Team 이라는 부분이 있다. 상단 메뉴중에 Community에 들어가보면 소속할 팀을 선택할 수 있고 해당 팀의 기록을 올려줄 수 있다. 상당히 많은 팀이 있는데 한국 팀을 선택했다. 현재 팀원 4명 대출금액 0$ 이다. (여러분이 참여해주시면 될듯!)
결제하기
CONTINUE 버튼을 클릭하자
대출을 하는김에 기부도 조금 하라고 꼬시는 페이지가 나온다. 
대출 금액, 기부 금액을 선택하면 최종 결제 화면이 나오고 신용카드나 PayPal을 통해서 결재할 수 있다.
PayPal을 이용해서 결제한 모습
행복한 대부업
어찌됐던 마눌님 몰래 근 $30를 긁어버렸다.. 하지만 내 $3.75 는 제3세계의 좋은곳에 기부되었고 그리고 내가 빌려준 $25로 Foudou Assouma 씨는 조금 나은 경제생활을 하고 그 돈을 갚아오겠지..
나는 Foudou 씨가 열심히 일해서 내게 돈을 갚는 그날을 기다리면서 그를 응원해야겠다~!

구글 OS Chromium

구글 OS – Chromium

이메일을 확인하기 위해서, 날씨를 확인하기 위해서
웹브라우저를 살짝 띄우기 위해서, 문서를 하나 열어보기 위해서
컴퓨터를 켜본적이 있으신지?

몇분의 부팅과 이런 저런 설정 로딩 등을 지나서
브라우저를 열고, 또는 워드를 열어서 확인한 후 컴퓨터를 종료하고 나가보셨는지?

구글 OS는 이런 관점에서 초점을 맞추어 개발된 OS이다.

구글에서 제공하고 있는 각종 웹기반의 서비스들이 있기 때문에 가능할지도 모른다.

VMware PlayerVirtualBox의 가상머신에서 체험해보자

시연 당시 7초의 있을 수 없는 (내 자동차의 네비나 아이팟보다도 빠른..) 부팅 속도를 보여주어 깜짝 놀래켜주었다는 Chrome OS를 VMware 이미지로 제공하고 있다.

http://gdgt.com/google/chrome-os/download/

위 사이트에 들어가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타난다.

– 해당 사이트는 로그인을 필요로 한다.. 간단히 회원 가입을 하고 이메일 인증을 하자.

다시 해당 경로로 가보면 아래처럼 Get the Chrome OS image here! 라는 링크가 나타난다.

해당 파일을 받아서 압축을 풀어보면 아래와 같은 720메가의 vmware 이미지가 생긴다.

아래와 같이 VMware에 등록해보자


– 설정이 완료되어 부팅을 하면 정말 순식간에 chromium os 가 나타난다.


-자신의 구글계정으로 접속이 가능하다.

각종 웹 서비스는 모두 이용이 가능하겠지만, ( X로 도배해놓은 비표준의 우리나라 몇몇 웹사이트 제외..) 그래도 위와같이 다양한 이용이 가능.
구글이 제공하는 각종 서비스에 들어가면 자신 계정과 연결이 되어 나타난다.

메모리 관리 화면까지도 웹으로 보여주니 재미있기도 하다.

조만간 Chromium 이 정식으로 나오면 저렴한 넷북에 OS 가격을 덜어낼 수 있는 솔루션으로 작용할 듯 싶다. 🙂

– 다만 아직 어떻게 종료하는지를 찾지 못했다. 어떻게..끌 수 있나요-0-

FireFox에서 pbtweet 와 monkeyFly 적용하기

얼마전에 처음 사용해본 크롬+ pbtweet 조합이 좋아서..사용하다가
크롬+pbtweet을 사용하다가..
@iloview 님의 추천으로 monkeyFly 를 설치해봤다..

오.. 좋다좋다 🙂

monkeyFly 는 @egoing 님께서 만드신 스크립트로
여러 기능이 있는데.. 사용하기 편리하다.
참고 : http://userscripts.org/scripts/show/58541

집에는 OSX를 사용중인데 크롬이 없는 관계로
사파리에 즐겨찾기 해서 쓰다가
주로 사용하는 브라우저인 파이어폭스에 적용해보기로 결정

우선 Greasemonkey + pbtweet + monkeyFly 를 사용해보기로 결정했다.

1. Greasemonkey를 add-on 한다.
https://addons.mozilla.org/ko/firefox/addon/748 에 접속해서
Firefox에 추가하기 클릭! 하고 재실행하면 된다.

크롬에서 본것 처럼 특정 url을 가진 브라우저에 대한
스크립트를 적용할 수 있게 해주는 add-on 인듯하다.

설치가 완료되면 파폭 우측 하단에 아래같은 이쁜 원숭이가 나타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 pbtweet를 설치
http://web.me.com/t_trace/pbtweet.html 으로 이동하면

v1.4.16 for Firefox
pbtweet.user.js for Firefox 3.0 (for GreaseMonkey script)

라고 되어 있는 부분에서 다운로드를 클릭하면

위와같은 확인창이 뜨고 설치 하면 설치가 된다.사용자 삽입 이미지

3. monkeyFly 설치

http://monkeyfly.egoing.net/ 로 이동하여
FireFox : Download 라고 된 부분 클릭 하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역시 위와 같은 확인창이 나오고 “설치” 클릭…

여기까지 오신 뒤에 다시 FF의 우측 하단 원숭이를 우클릭-유저스크립트 관리로 가보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처럼 monkeyFly와 pbtweet이 설치된 것을 알 수 있다.

이제 트위터 웹을 통해 들어가보면..

행복한 트윗질이 시작된다..^^

트위터 왜 한글70자라고 기사가 나는것인가?

요즘 올라오는 트위터 관련 기사들..
트위터가 유명해지니까.. 쏟아져나오는 기사들…. 도대체
기자들은 써보기나 하고 기사를 쓰는것일까…;

트위터는 최대 140자(한글 70자)까지만 허용하기 때문에
한겨레21

더욱이 글의 제한이 알파벳 140자, 한글 70자 정도로
연합뉴스

아래 캡쳐 이미지를 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열글자를 쓰고.. 130자가 남았다..
유니코드 기반의 트윗 메세지는 한글이던 영어던 중국어던 일어던 아랍어던 140자까지다..

제발 기사를 쓸때는 제대로 한번이라더 써보고 쓰시던가..
직접 써보고 확인한 기능이 아니면 기사에서 제외해서
정확한 기사를 좀 써줬으면…